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나 혼자 산다'가 '2021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PD상을 수상했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상이,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진행을 맡았다.

전현무는 "나와 박나래 씨는 대상 물 건너간 것 같다. 기안84가 키와 베스트 커플상을 못 받아서 낙담했는데, 이렇게 큰 상을 받아서 다행"이라고 말했다.

기안84는 "웹툰 연재가 끝나서 방송인 기안84라고 해야할 지 모르겠다. 계산을 해보니까 내가 전현무 형 다음으로 오래됐더라. 지금까지는 내 마음대로 한 것 같은데, 새로운 분들도 들어왔으니 잘 이끌어야겠다는 생각을 한다. 키랑은 회의를 해서 내년에 재밌는 콘텐츠를 만들어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화사는 "예능은 제 팔자에 없을 것 같았는데,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좋은 추억을 만들어가고 있다. 언니, 오빠들이 남모래 고충이 있지만,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면서 많이 배우고 있다"고 감사를 표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