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훈, 간식게임 도전
'장옥정' 장면 맞히기
"굳이 '제수씨'라고"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정지훈이 아내 김태희가 출연한 드라마 제목을 맞히지 못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고스트 닥터' 정지훈, 김범이 출연했다.

사과타르트가 걸린 간식게임 퀴즈에서는 짤의 출처를 맞혀야 했다. 성동일의 사진이 나왔고 붐은 "정지훈은 맞혀야 한다"라고 힌트를 줬다. 드라마 제목은 아내 김태희가 출연한 '장옥정, 사랑에 살다'였다.

하지만 정지훈은 '장옥정'이라고만 얘기했고, 이어 "그 뒤에 더 있지? 친구야!"라며 다급히 붐을 불렀다. 정지훈이 놓친 정답은 김범이 맞혔다.

신동엽은 김태희를 '제수씨'라고 부른 붐에 "방송인데 굳이 제수씨라고 말하냐. 친한 척 하려고"라고 말했고 정지훈은 "근데 '사랑'하나 못 가르쳐주냐"라고 지적했다.

이어 김태희가 "잘 모르겠네요. 저도 궁금해요. 제가 언제쯤 결혼하게 될 지"라고 말한 인터뷰 장면이 나왔고, 정지훈은 '한밤의 TV연예'를 맞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