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훈X김범 출연
"오성과 한음 관계?"
15년 만에 만난 절친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정지훈이 붐과의 우정을 언급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고스트 닥터' 정지훈, 김범이 출연했다.

붐은 평소에 정지훈을 '절친'이라고 소개해왔던 바, 실제 두 사람의 우정에 관심이 쏠렸다. 문세윤은 "거의 반쪽 친구라고 하지 않았냐"라고 물었다.

붐은 "우리 지훈.. 지훈이는"이라며 불편해 했고 "너무 반갑다"라며 어색하게 인사를 나눴다. 키는 "안 계실 때 '오성과 한음' 사이라고 말했다"라고 전했다.

정지훈은 "맞는 얘기다. 고등학교 당시 베스트프렌드였다. 우리 어머니 돌아가셨을 때 와줬고 붐의 아버님 돌아가셨을 때 지켜줬다. 하지만 평소에는 결이 좀 달라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은 공식적으로 15년 만에 만났다고 밝혀져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