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마스 파티 열어
신지수X백지영 처음 만났다
"파티라면 케이크 있는 줄"
'해방타운' / 사진 = JTBC 영상 캡처
'해방타운' / 사진 = JTBC 영상 캡처


'해방타운' 신지수가 파티 음식에 난색을 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JTBC '해방타운'에는 백지영, 장윤정, 윤혜진, 신지수가 크리스마스 파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신지수와 초면이라는 백지영은 "반갑다. 얼굴은 알고 있다"라며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신지수는 "지금까지 생노동을 하고 왔다"라며 육아로 인해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백지영은 "좀 더 핼쑥해지면 얼굴이 없어지겠다"라고 말했고, 윤혜진은 "우리 지온이보다 더 작은 것 같다"라고 전했다.

백지영은 "이런 거 못 먹냐"라며 곱창, 닭발, 게장 등을 언급했고 신지수는 못 먹는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신지수는 "파티라고 하면 케이크도 있고 샤랄라한 분위기인데 이건 마을회관 파티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