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선예 위해 반찬 선물
"처음엔 두려운 마음"
원더걸스 반응 언급
'엄마는 아이돌' / 사진 = tvN 영상 캡처
'엄마는 아이돌' / 사진 = tvN 영상 캡처


'엄마는 아이돌' 선예가 활동을 중단하고 캐나다를 갔던 때를 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엄마는 아이돌'에는 메인 댄서 선발 미션 모습이 그려졌다.

별은 캐나다에 있는 가족들과 떨어져 임시 숙소에서 머무르고 있는 선예를 위해 집 반찬들을 만들어갔다. 별은 선예의 임시 숙소를 보며 "내가 반 정도 보탤 테니까 지분을 좀 달라. 여기 너랑 나랑 둘이 누울 수 있겠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선예는 '엄마는 아이돌' 출연과 관련해 "처음에는 조금 겁이 났고 두려운 마음이 있었고 진짜 해도 되나 싶었다. 결혼을 하면서 현직 활동을 그만두고 온 거에 대해서 큰 이슈였었다. 대중에겐 갑작스러운 소식일 수 있었다"라고 속마음을 고백했다.

별은 "팬들 입장에서는 서운했을 수도 있다"라고 말했고, 선예는 "다시 돌아왔을 때 그런 이야기들도 자연스럽게 나누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또 선예는 원더걸스 멤버들의 반응에 "많이 놀랐는데 너무 잘됐다고 해줬다. 혜림이는 결혼하고 임신해서 배가 많이 불렀어"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