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숙사 오픈 하우스 공개
파티복 입은 정해인X지수
제작진 "인물들 한자리 모인다"
'설강화' 제작진의 당부…"정해인X지수, 뒤바뀔 관계 주목해달라"


JTBC 주말드라마 '설강화 : snowdrop'(이하 '설강화') 제작진이 인물들의 관계 변화에 대해 강조했다.

24일 방송될 '설강화' 3회에서 1년에 단 하루, 호수여대 기숙사를 외부인에게 공개하는 오픈 하우스 행사가 펼쳐진다.

이날 공개된 스틸에는 설렘 가득한 표정으로 파티를 즐기는 호수여대 기숙사 학생들의 모습이 담겼다. 사격 서바이벌 게임과 댄스파티 등 손님들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한 호수 여대생들. 단체로 디스코를 즐기는 '혜령'(정신혜 분)과 학생들에게 시선이 모아진다.

이전과 달리 차려입은 '영로'(지수 분)와 '수호'(정해인 분)의 스틸도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픈 하우스가 외부인들이 기숙사 내부에 들어올 수 있는 유일한 날이기에, 수호는 숨어있던 기숙사 4층 다락방에서 나와 나갈 기회를 살피는 모습. 여전한 안기부 직원들의 삼엄한 감시 속에서 수호가 기숙사를 빠져나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제작진은 "각기 다른 목적을 가진 인물들이 오픈 하우스를 통해 한자리에 모이게 된다"며 "오픈 하우스가 끝난 후 뒤바뀔 인물들의 관계를 주목하며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설강화'는 1987년 대선 정국을 배경으로 정치적 음모와 첩보전, 그 와중에 꽃핀 로맨스를 선보인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