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주통회' 이종혁./사진제공=채널 IHQ
'주주통회' 이종혁./사진제공=채널 IHQ


배우 이종혁이 아들 탁수와 술을 같이 마셨다고 밝혔다.

24일 오전 채널 IHQ 새 예능 '주주(週酒)총회'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주주총회'는 일주일에 한번씩 만나 술을 마시는 모임이란 의미로, 술에 진심인 애주가들이 모여 다양한 술과 페어링이 훌륭한 음식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게스트들을 초대해 비하인드 이야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실제 주량을 묻자 이종혁은 한 병, 송해나는 두 병이라고 말했다. 장동민은 "소주로는 잘 모르겠다. 어느 날은 한 잔 마셔도 집 가고 싶고, 어느 날은 한 짝 마셔야겠는데 할 때도 있다"고 밝혔다.

'주주총회'는 IHQ '마시는 녀석들'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이종혁과 장동민은 '마시는 녀석들'에 이어 '주주총회'에서도 호흡을 맞춘다. 이종혁은 "공식적으로 좋은 사람들과 한 잔 할 수 있으니 놓치기 싫었다. 하루에 2주 분량은 나와야 한다고 생각한다. 집에 너무 일찍 들어간다"며 웃었다. 장동민은 "술 마시면서 돈을 벌 수 있어서 좋다"고 덧붙였다.

이종혁 아들 탁수는 내년이면 성인이 된다. 아들의 주도를 가르칠 계획이 있냐고 묻자 이종혁은 "둘이서 소주 한 번 같이 먹은 적 있다. 달다고 하더라. 맥주는 맛이 없고"라며 웃었다.

'주주총회'는 오는 25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