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X위하준
침대 위 ‘크레이지 빨간맛 유혹’
그윽 눈빛→백허그 ‘아찔 도발’
사진 제공=tvN ‘배드 앤 크레이지’
사진 제공=tvN ‘배드 앤 크레이지’


‘배드 앤 크레이지’ 위하준의 빨간맛 유혹 작전이 포착돼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tvN ‘배드 앤 크레이지’ 측은 24일(금) 3-4회 방송에 앞서 이동욱(류수열 역)을 향한 위하준(K 역)의 빨간맛 유혹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는 빨간 샤워가운 차림을 한 위하준의 도발이 담겨 눈길을 끈다. 침대 위에 누운 위하준은 이동욱을 향해 잔망 넘치는 애교와 그윽한 눈빛을 보내더니 꿀잠에 빠진 이동욱에게 다가가 기습 백허그로 웃음을 유발한다. 또다른 스틸에서 위하준은 초밀착 스킨십으로 박력을 폭발시키고 있다. 특히 두 눈을 꼭 감은 채 손을 모아 기도하는 이동욱의 간절한 모습에서 나쁜 놈조차 예상할 수 없던 크레이지한 사건이 발생한 것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그런 가운데 이날 촬영에서 이동욱은 재치 넘치는 애드리브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드는가 하면, 침대 위 포즈를 다양하게 취해보던 위하준은 유선동 감독에게 질문하며 디테일을 살린 연기를 위한 방법을 고민하는 등 매 장면 소홀히 하지 않는 열정으로 현장의 귀감이 되고 있다고.

제작진은 “이번주부터 나쁜 놈 이동욱과 미친 놈 위하준의 한 지붕 브로맨스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것”이라며 “특히 이동욱과 위하준의 낮과 밤이 다른 반전 이중생활과 함께 1일 2얼굴이 그려질 예정이니 기대하셔도 좋다”고 당부했다.

‘배드 앤 크레이지’는 유능하지만 ‘나쁜 놈’ 수열이 정의로운 ‘미친 놈’ K를 만나 겪게 되는 인성회복 히어로 드라마. 오늘(24일) 밤 10시 40분 3회 방송.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