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술 다 담겨있다"
송소희, 열정 분석가
이천수 감독, 자신감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송소희가 무서운 분석가의 면모를 보였다.

22일 밤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구척장신 대 원더우먼의 대결이 그려졌다.

원더우먼 팀의 송소희는 노트를 내밀며 "내 동생이 남자친구가 있는데 교환일기로 쓰다가 귀찮아서 여기까지만 하자고 했던 노트다. 안 쓴다고 나한테 줬다. 그런데 그거 잘 편집해달라. 우리 전술이 다 담겨있다"라고 말했다. 송소희가 공개한 노트에는 전술이 빼곡하게 담겨있어 눈길을 끌었다.

또 송소희는 "내가 분석한 결과 구척장신은 팔을 잘 쓴다"라며 "예상 공격수는 차수민 님이다. 한혜진 언니가 나가면서 공격이 바뀌었다"라고 디테일한 분석의 결과를 전했다.

원더우먼의 이천수 감독은 "매번 운동할 수록 업그레이드 된 다고 생각한다. 최고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훈련을 했다"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