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철의 파워 FM' 보이는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 FM' 보이는 라디오


'나미춘' 윤태진 아나운서가 휴가를 떠난 주시은 아나운서 소식을 전했다.

22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휴가를 떠난 주시은 아나운서를 대신해 윤태진 아나운서가 출연한 가운데,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가 펼쳐졌다.

이날 윤태진 아나운서는 "요즘 축구에 미쳐 살고 있다"며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 집중하고 있음을 알렸다.

이어 김영철이 "주시은 아나운서가 남겨둔 연차 쓰려고 휴가를 떠났다"라며 "들어보니 어디 안 가고 집에만 있는다고 하더라"라고 언급했다. 이에 윤태진은 "자기가 가봤자 어딜 가겠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계속해서 김영철은 "주시은 아나운서가 맛있는거 사준다고 하더냐?"라고 물었고, 윤태진은 "지난주에 홀연히 떠나서 연락두절 상태다"라고 말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