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는브로2' 구본길 "프랑스서 코로나 확진"


펜싱(사브르) 선수 구본길이 국제대회 참여 차 간 프랑스에서 코로나19 확진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방송된 E채널 '노는브로2'에서는 지난주에 불참했던 구본길이 돌아왔다.

조준호는 "우리 구본길이 파리에서 살아 돌아왔다"고 환영했다. 구본길은 "형님들 덕분에 몸 건강히 잘 돌아왔다"고 화답했다.
'노는브로2' 구본길 "프랑스서 코로나 확진"
조준호는 "왜 격리가 됐냐?"고 물었고, 구본길은 "프랑스 도착 후 갑자기 컨디션이 안 좋았다. 그래서 이틀 뒤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는데 음성이 나와 몸살인 줄 알았다"고 말헸디/

이어 "하지만 경기 전날 받은 검사에서는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시합도 못 뛰고 한 일주일 정도 거기서 자가 격리를 했다"고 설명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