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내, 일일 막내로 출연
이승기 "날 아재 취급"
육성재, 늠름한 모습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육성재가 전역 후 '집사부일체'에 일일 막내로 등장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육성재가 출연했다.

이승기는 육성재가 나오기 전 "이 친구가 엄청 놀렸다. 나를 아재 취급했어. 신성한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온 날!"이라며 "회초리 좀 준비해달라. 군대 물 안 빠졌으면 그냥!"이라고 말했다.

육성재는 "촬영 시작한 거냐. 어색하다. 오랜만에 '집사부일체' 나온다고 차려입고 왔다"라며 1년 6개월 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돌아와 멤버들에게 인사를 했다.

이승기는 회초리를 준비해달라고 말한 것과 달리 반갑게 포옹을 하며 "잘 지냈냐"라고 반갑게 맞이했다. 이승기는 "그래도 연예인 티 내려고 귀 좀 뚫었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육성재는 "첫 촬영 때보다 더 떨린다"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