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버라이어이티 부문
우수상 공동 수상
배우 임원희/ 사진=SBS 캡처
배우 임원희/ 사진=SBS 캡처


개그맨 김준호/ 사진=SBS 캡처
개그맨 김준호/ 사진=SBS 캡처
배우 임원희와 개그맨 김준호가 '2021 SBS 연예대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18일 오후 생중계된 '2021 SBS 연예대상'은 가수 이승기, 방송인 장도연, 모델 한혜진의 사회로 마련됐다.

이날 토크버라이어티 부문 수상자는 '미운 우리 새끼', '신발벗고 돌싱포맨'의 김준호, 임원희가 선정됐다.

임원희는 "보통 이런 상은 5년 정도 해야 주는 거 아닌가. 일찍 과분한 상을 주셨다. 특별한 제 삶을 보여드리는 '미우새', '돌싱포맨' 시청자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준호는 "KBS 연예대상 이후로 처음 받아본다. 상을 받으니 너무 좋다"며 "돌싱포맨은 상처받은 사람들끼리 더 상처를 준다. 그게 우수상을 받을 줄은 몰랐다"고 털어놨다. 이어 제작진과 어머니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