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SBS 연예대상' 이천수/ 사진=SBS 캡처
'2021 SBS 연예대상' 이천수/ 사진=SBS 캡처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의 감독진이 '2021 SBS 연예대상' 감독상을 수상했다.

18일 오후 생중계된 '2021 SBS 연예대상'은 가수 이승기, 방송인 장도연, 모델 한혜진의 사회로 마련됐다.

이날 이천수는 "'골때녀'가 여자축구 발전에 이바지해주시는 것 같다. 남자축구에 비해 지원도 그렇고 여러가지가 미숙했는데 '골때녀'를 보며 저변이 좋아지는 걸 보고 출연진의 진심이 통했기 때문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자축구를 기획한다는 게 쉽지 않았을 거라 생각한다"며 제작진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천수는 "개인적으로 와이프와 출연하고 있다. 집에 들어가려면 이야기해야할 것 같다"며 아내 심하은을 언급해 박수를 받았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