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 쇼오락부문 신인상
금새록, 버라이어티 부문 수상
"최선을 다하라는 뜻 같다"
'2021 SBS 연예대상' 이승엽/ 사진=SBS 캡처
'2021 SBS 연예대상' 이승엽/ 사진=SBS 캡처


전 야구선수 이승엽이 '2021 SBS 연예대상' 신인상을 수상했다.

18일 오후 생중계된 '2021 SBS 연예대상'은 가수 이승기, 방송인 장도연, 모델 한혜진의 사회로 마련됐다.

쇼 오락 부문 수상자인 이승엽은 "이게 무슨 일인지 모르겠다. 홈런왕 출신인데 신인상이라니 무슨 일인지"라고 얼떨떨해 했다.

이어 "은퇴하고 난 뒤 무리하게 생활하다가 방송을 통해 이경규, 이승기, 유현주 프로를 만나 밝아졌다고 생각한다. 밝은 성격으로 바뀌게 해주셔서 너무나 감사하다"며 "나의 본업은 야구다. 잠깐 떠나와있지만 언젠가는 다시 돌아가기 위해서, 그때까지 최선을 다하라는 뜻으로 주신 상 같다. 최선을 다하겠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2021 SBS 연예대상' 금새록/ 사진=SBS 캡처
'2021 SBS 연예대상' 금새록/ 사진=SBS 캡처
버라이어티 부문 신인상은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 중인 배우 금새록에게 돌아갔다.

금새록은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골목식당'을 짧은 기간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은 순간은 사장님들이 골목이 살아나면서 꿈 같같다고 말한 순간이다"며 "그런 마음과 모습을 보면서 오히려 내가 큰 용기와 위로를 얻었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많은 사장님께서 힘드실텐데 더 나은 시간이 와서 다시 웃음꽃을 피우셨으면 좋겠다"며 "태어나서 예능이 처음이라 많이 부족했다. 백종원 대표님과 김성주 선배님께서 너무 많이 알려주셔서 많이 배웠다. 4년 동안 '골목식당'이라는 따뜻한 프로그램을 이끌어주신 제작진에게 감사하다. 가족들 사랑한다"고 했다.

끝으로 금새록은 "4년 동안 많은 사랑을 주신 시청자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