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9인에게 방송 기회 제공"
신개념 시청자 참여 프로 ‘나도 PD다’
오늘(17일) 밤 9시 첫 방송
사진제공=동아TV
사진제공=동아TV


동아TV가 신개념 시청자 참여 프로그램 ‘나도 PD다’를 론칭한다.

'나도 PD다'는 시청자가 직접 제작·편성하는 책임자가 되어 주어진 미션에 따라 제작한 숏 컨텐츠를 평가하는 신개념 시청자 참여 프로그램이다. 동영상 플랫폼 내 제작 미션을 통해 창작자 콘텐츠 공모를 진행하고 시청자 투표 및 영상 심사를 통해 방송에 편성할 콘텐츠를 직접 선정하여 TV채널에 송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의 2021년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상용화 지원사업으로 선정되어 정부지원을 받아 크리에이터 동영상 오픈 플랫폼 크리에이터링과 공동 기획한 프로젝트로, 디지털 대전환으로 변화하고 있는 콘텐츠 시장에서 전문 방송PD나 연예인이 아닌 시청자가 콘텐츠를 제작·편성·송출하는 과정을 통해 아무도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형태의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기획했다.

동아TV는 “새롭게 시도하는 ‘나도PD다’는 개인이 단순하게 콘텐츠 소비만 하는 것이 아니라, 생산적인 참여가 가능한 ‘누구나PD’가 되고 ‘누구나 개인 미디어’를 가질 수 있는 시대적 변화 특성에 딱 맞는 매력적인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첫 방송의 소감을 전했다.

앞서 1차 콘텐츠 공모에서는 28명의 크리에이터가 참여해 총 조회수만 1180만 회를 넘으면서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이 중 선정된 9인의 다재다능한 크리에이터는 각자의 컨셉에 맞는 최상의 영상을 제작하고, 온라인 투표를 통해 선정된 콘텐츠가 동아TV에 송출된다.

동아TV 박란 대표는 "코로나19로 문화생활을 즐기기 어려운 상황 속, 다양한 플랫폼 내이색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커지고 있다"면서 “패션뷰티전문채널 동아TV는 앞으로도 시청자의 만족도를 충족시키는 신선한 형태의 콘텐츠 제공을 위해 여러 방면에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나도 PD다'는 오늘(17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