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스타 대거 등장
연예계 아이콘 총출동
이색 재미와 반전 매력
사진=카카오TV 오리지널 콘텐츠
사진=카카오TV 오리지널 콘텐츠


가수 이효리부터 방송인 이경규, 강호동, 김구라, 유재석까지 카카오TV 오리지널이 화려한 스타 라인업과 함께 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뉴미디어 콘텐츠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들었던 이들도 등장해 시청자들에 재미와 웃음을 전하고 있는 것. 이들은 카카오TV 오리지널 특유의 유연하고 재기발랄한 상상력이 가득한 기획과 완성도 높은 만듦새로 꾸며진 콘텐츠 속에서 그간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TV를 넘어 더욱 다양한 시청자층과의 만남을 시도하고 있다.

가장 먼저 카카오TV에 합류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사람은 이효리. 지난해 9월 카카오TV 오리지널 론칭 라인업 중 하나인 ‘페이스 아이디’의 첫 주자로 나선 이효리는 직접 셀카를 찍고 노래를 부르며 동영상을 촬영하는 등 자신의 솔직한 일상을 꾸밈없이 리얼하게 보여주며 화제를 낳았다. 이효리는 카카오톡을 한번도 써보지 않았다고 고백하며 스마트폰 사용에 낯설어 하는 등, 의외의 어리숙한 모습을 꾸밈없이 공개해 반전 매력으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특히 ‘페이스 아이디’는 스타들의 스마트폰을 통해 그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살펴보는 듯한 구성의 신개념 리얼리티로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세로 화면으로 제작되어, 많은 이들이 마치 스타의 스마트폰 화면을 직접 보는 듯한 영상을 시청하며 색다른 콘텐츠 경험에 열광했다.

40년간 다양한 방송에서 활약하며 TV예능계의 대부로 자리잡은 이경규 역시 첫 뉴미디어 콘텐츠 도전을 카카오TV 오리지널인 ‘찐경규’에서 시도해 화제를 낳고 있다. 권해봄PD와 함께 디지털 세상 적응에 도전한다는 콘셉트로 시작한 ‘찐경규’에서 이경규는 카카오TV 실시간 라이브를 통해 젊은 세대와 직접 소통에 나서는 것은 물론 펭수와 진용진 등 디지털 세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크리에이터들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며 세대를 막론하고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것.

강호동은 카카오TV 오리지널 ‘머선129’에 출연하며 카카오TV의 CSO(최고 구독 책임자)가 된다는 콘셉트로 콘텐츠 공개 전부터 이목을 집중시켰다. 강호동이 CSO로서 다양한 기업의 수장들을 만나 직접 시청자들을 위한 선물을 두고 한판 대결을 벌인다는 설정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승부의 묘미를 선사했으며, 일반 TV 방송에서는 보지 못했던 참신한 캐릭터로 화제를 모으기 충분했다.

국민 MC 김구라가 남다른 활약을 펼친 ‘맛집의 옆집’도 이색적인 캐릭터와 신선한 기획으로 눈길을 끌었다. 김구라는 ‘맛집의 옆집’에서 다양한 업종의 대박집이 아닌 인근 옆집을 찾아가는 ‘옆집수사대’의 수사반장으로 변신해 몰입감 있게 진행을 이끌었으며, 옆집 사장님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공감대장으로도 등극했다.

유재석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더듬이TV : 우당탕탕 안테나’는 여러 안테나 아티스트들이 함께 모여 숨겨진 예능감을 발산하는 프로그램으로 참신한 재미를 주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유재석이 다양한 명곡들을 선보인 현재진행형 레전드 가수로 출연하고 안테나 가수들이 그의 곡을 커버하는 반전 요소를 살린 오디션 에피소드로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다. ‘더듬이TV : 우당탕탕 안테나’는 공개 한달 만에 누적 1천만뷰를 돌파한 데 이어 유재석이 등장한 최근 에피소드로 꾸준히 조회수 100만뷰 내외를 기록 중이다. 또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클립 영상이 인기 동영상 1위에 오르는 등 많은 호응을 모으고 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20년 카카오TV 오리지널 론칭부터 약 16개월간 수식어가 필요없는 초특급 스타들이 잇달아 카카오TV 오리지널에 출연해 많은 시청자분들께 즐거움을 선사했다”며 “높은 퀄리티와 신선한 기획, 구성을 갖춘 다채로운 콘텐츠를 기획, 제작하며 앞으로도 웃음과 공감, 재미를 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