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에서 이서진이 역대급 파격 변신을 선보인다.

오는 1월 14일 공개되는 ‘내과 박원장’ 측은 16일 짠내 나는 개원의 ‘박원장’에 완벽 빙의한 이서진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제껏 본 적 없는 이서진의 새로운 얼굴이 기대를 모은다.

‘내과 박원장’은 1도 슬기롭지 못한 초짜 개원의의 ‘웃픈’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다. 진정한 의사를 꿈꿨으나 오늘도 파리 날리는 진료실에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의 적자탈출 생존기가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서준범 감독이 극본과 연출을 맡아 트렌디한 감각의 코미디를 완성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짠내마저 웃음으로 승화하는 박원장의 다이내믹한 모습이 담겼다. 마침내 갖게 된 ‘내 병원’의 안락한 원장실에서 새 인생을 시작한 박원장. 빛나는 민머리만큼이나 반짝이는 눈빛에서 성공에 대한 다부진 결의가 느껴진다. 여기에 책상 조명에 걸려있는 그의 가발은 한순간 폭소를 유발한다. 누구에게도 말할 수 없는 그의 은밀한 비밀이 어떤 에피소드를 만들어낼지 궁금해진다.
'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이어진 사진에는 보조개 미소 만발한 박원장의 모습이 포착됐다. ‘깨발랄 모드’를 가동한 그의 경쾌한 발걸음이 웃음을 자아낸다. 무슨 일인지 원장실 밖으로 빼꼼 고개를 내민 채 눈치를 살피는 박원장의 모습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야무지게 장착한 가발과 미어캣 같은 눈초리가 박원장 내과의 파란만장한 하루에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서진의 코믹 연기는 시청자들이 가장 기대하는 관전 포인트. ‘박원장’으로 파격 변신한 이서진은 망가짐도 불사한 역대급 코믹 연기를 선보인다. 그가 연기하는 박원장은 의술과 상술 사이에서 머리 빠지게 고민하는 초짜 개원의다. ‘폭망’ 직전의 내과를 번듯한 병원으로 만들기 위한 박원장의 ‘피땀눈물’이 유쾌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이서진은 “어릴 때부터 코미디 장르를 좋아했다. 그때는 콩트가 대세여서 ‘유머 일번지’ 같은 프로그램을 즐겨 봤고, 여전히 미국 코미디 드라마 시리즈인 ‘모던 패밀리’나 시트콤, 개그 프로그램을 좋아한다. ‘내과 박원장’ 역시 B급 코미디 감성이 있어 선택하게 됐다”며 코미디 장르에 애정을 보였다.
'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내과 박원장' 스틸컷./사진제공=티빙
무엇보다 이서진의 역대급 변신에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그는 “배우로서 분장이나 변장은 힘든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처음 분장을 한 날 스태프분들이 다 같이 웃었고, 머리가 노출되는 촬영에서는 현장의 모두가 환호를 해주셨다. 그분들의 리액션을 보고 ‘이번 분장 좀 잘했구나’라는 생각이 들어 뿌듯했다”고 전했다.

또 “포스터 공개 후 ‘이서진도 저렇게 열심히 사는데 우리도 더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댓글을 봤다. 나도 더 열심히 살아야겠다고 생각했다”는 센스 넘치는 답변으로 기대를 높였다.

동명의 원작 웹툰 ‘내과 박원장’은 네이버웹툰 베스트도전 조회수 400만 이상을 기록한 화제의 작품. 20년 경력의 전문의가 직접 그린 디테일하고 리얼한 이야기가 주목 받았다. 특히 드라마 제작과 동시에 지난 10월부터 네이버웹툰 금요웹툰에 정식 연재를 시작해 기대를 더한다.

‘내과 박원장’은 2022년 1월 14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