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은진, '슬의생' 추민하
"실제론 낯가림 있어"
'슬의생' 후 인기? "편안해"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안은진이 정경호의 실제 성격을 전했다.

15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배우 장현성, 김정민, 안은진, 김경남이 출연했다.

안은진은 '슬기로운 의사생활' 이후 인기에 "없다. 끝나자마자 바로 다음 작품 들어가고 항상 현장에만 있었다. 마트에서 장 보는 걸 좋아하는데 지금 가도 행복하게 편안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라며 장현성, 김경남과 함께 드라마 '한 사람만'을 촬영 중이라고 전했다.

추민하와 실제 성격의 차이점에 "민하 캐릭터가 좀 더 발랄하고 좀 더 곰 같고 우직하다. 나는 거기까지 미치지는 못하는데 나를 민하처럼 봐주셔서 좋다. 굳이 해명하지 않는다. 나는 낯가림이 살짝 있는 편이다"라고 말했다.

안은진은 실제와 드라마 성격이 다른 배우에 "시즌1부터 놀랐는데 정경호 선배가 정말 다르다"라며 "드라마에서는 예민 그 자체인데 현실에서는 '아이고 은진아'라면서 애교에 사랑둥이다. 예민한 연기를 어떻게 그렇게 잘 하는지 모르겠다. 사랑둥이이자 인생을 즐기는 사람이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