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tvN '불가살'
사진제공=tvN '불가살'


배우 이진욱과 이준이 후배 김우석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5일 tvN 새 토일드라마 '불가살'(극본 권소라, 서재원 / 연출 장영우)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장영우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진욱, 권나라, 이준, 공승연, 정진영, 박명신, 김우석 등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비롯해 다양한 대화를 나눴다.

'불가살'은 죽일 수도, 죽을 수도 없는 불가살(不可殺)이 된 남자가 600년 동안 환생을 반복하는 한 여자를 쫓는 슬프지만 아름다운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 고대 한반도에 존재했던 불로불사의 귀물인 불가살이라는 독특한 소재로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이진욱이 조언 해줌?

이날 김우석은 "연기를 하면서 밝은 씬도 있지만 감정신 등 어려운 장면들도 많았는데 첫 날 어려워 하고 있을 때 이진욱 선배가 저를 따로 부르셔서 액션 디렉팅도 봐 주셨다"며 "직접 시범도 보여 주시면서 좋은 조언을 해 주셨다. 정말 많이 도움이 됐다"고 털어놨다.

이에 이진욱은 "도움이 됐다면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앞으로 남은 촬영 화이팅"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김우석은 '연기돌' 선배인 이준에게도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작품 하기 전 라디오에서 만났는데. 그 때 선배가 '편하게 했으면 좋겠다'고 첫 조언을 해 주셨다"며 "생각보다 붙어있는 신들이 많은데 정말 너무 잘 하시더라. 내가 나중에 저런 역을 하게 되면 저렇게 하고싶다고 생각 할 정도로 감탄을 자아내는 연기였다"고 극찬했다.

이에 이준은 "약간 가족애 같은 게 있다"며 "김우석과 함께 '불가살' 촬영을 오래 했는데 볼 때마다 뭔가 엄청나게 발전이 빠른 것 같다. 마지막에 씬 찍을 때도 우석 씨는 거의 한 번에 다 오케이였다. 넘 잘 한다고 생각했다"고 화답했다.

'불가살'은 오는 18일(토)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