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강화' 메인 포스터./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설강화' 메인 포스터./사진제공=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정해인과 지수의 본격적인 눈맞춤을 담은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14일 JTBC 새 토일드라마 ‘설강화 : snowdrop’(이하 ‘설강화’) 측은 얼굴을 가까이 마주한 수호(정해인 분)와 영로(지수 분)가 가만히 서로의 눈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한 손을 수호의 어깨에 올리고 수호를 올려다보는 영로, 그리고 애틋함이 묻어나는 수호의 시선이 마주치는 모습은 따스한 조명과 함께 청춘 로맨스의 조심스러운 기류를 보여준다. ‘설강화’ 제작진은 앞서 수호와 영로가 오픈하우스 파티에서 함께 춤추는 모습을 담은 첫 티저 포스터, 그리고 두 사람이 가까이 앉아 있지만 시선은 어긋나 있는 두 번째 티저 포스터를 선보인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서는 드디어 수호와 영로가 서로를 바라보며 ‘눈맞춤’을 하는 모습으로, 한층 더 가까워진 젊은 연인의 설레는 순간을 표현했다. 수호와 영로의 감정에 완벽히 녹아든, 정해인과 지수의 숨결이 느껴지는 완벽 케미스트리 역시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그런 가운데 ‘오직 둘만의 운명이길 바랐다’는 문구에선 수호와 영로의 운명이 둘의 마음과는 상관없이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흘러갈 것을 암시해 두 사람 사이에 흐르는 긴장감이 묻어난다.

‘설강화’는 19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어느 날 갑자기 여자대학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와 서슬 퍼런 감시와 위기 속에서도 그를 감추고 치료해준 여대생 영로의 시대를 거스른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

‘설강화’는 오는 18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