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진이의 세포들' 특집
유재석 "스타 소양 부족"
유재석이 추천한 의상은?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유재석이 지석진의 의상을 선택해줬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석진이의 세포들' 특집이 그려졌다.

첫 번째 미션은 '패션 세포'였다. 제작진은 "지석진이 오면 다짜고짜 연행을 해라. 추천한 옷을 입을 때마다 코인을 지급하겠다"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본인 특집이라는 것을 안 뒤에 매일 같이 전화 통화를 했다"라고 전했고, 유재석은 "지석진 형은 스타가 되기에는 소양이 부족하다"라고 지적했다.

지석진은 유재석이 추천한 의상을 입었고, 휘황찬란한 의상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 양세찬은 "'세상에 이런 일이'에 이런 아저씨 나오지 않았냐"라고 말했고, 전소민과 송지효는 화려한 목걸이까지 걸었다. 하하는 "재석이 형 말만 듣는다. 이거 유재석 특집이야 뭐야"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최근 들어 가장 멋있다"라며 뿌듯해 했다.

한편, 총 5가지의 패션 아이템 중 유재석의 말을 들은 아이템이 4개로 첫 번째 미션에서 가장 많은 코인을 획득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