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도시어부3' 녹화
양복도 안 벗고 촬영장으로
"행복해하는 예림이 아른거리지만"
'도시어부3' 멤버들/ 사진= 유튜브 '도시어부 Grrr' 캡처
'도시어부3' 멤버들/ 사진= 유튜브 '도시어부 Grrr' 캡처


개그맨 이경규가 딸 이예림의 결혼식을 끝내자마자 촬영장으로 향했다.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 제작진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도시어부 Grrr'는 11일 커뮤니티를 통해 "결혼식 피로연은 민물낚시터에서"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이경규가 배우 이덕화, 이태곤, 개그맨 이수근 등 '도시어부' 멤버들과 함께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예림 결혼식의 혼주였던 이경규는 깔끔한 정장 차림이라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결혼식 양복 입은 채로 장인어른은 본업으로 돌아왔다. 행복해하는 예림이가 눈앞에 아른거리지만 팔딱거리는 송어도 아른거리는 걸 어쩌겠나"라며 "구독자분들을 위해 국민 장인어른은 오늘도 낚시한다"고 적었다.

이예림은 이날 경남 FC 소속 축구선수 김영찬과 4년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에는 수많은 스타 하객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비공개로 진행됐다. 주례는 배우 이덕화가 훈훈한 덕담으로 두 사람을 축복했다.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는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