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TBC
사진제공=JTBC


'싱어게인2'에 참가한 슈가맨이 심사위원 규현을 오열하게 만든 이유는 무엇일까.

오는 13일 방송되는 JTBC 예능 '싱어게인 시즌 2-무명가수전(이하 싱어게인2)' 2회에서는 43호 가수가 '나는 천국과 지옥을 오간 가수다'는 한 줄 소개말과 함께 무대에 오른다.

43호의 등장에 심사위원석과 참가자 대기실이 술렁인다고. 녹화 당시 43호의 히트곡 무대가 끝난 후 규현이 울음을 터뜨렸다. 한동안 눈물을 멈추지 못한 규현, 다른 심사위원들도 울컥해 잠시 말을 잇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43호 슈가맨이 어떤 무대를 보여줬기에 경연장이 눈물바다가 됐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실패한 가수로 기억되고 싶지 않다"는 말을 남긴 43호가 그동안 왜 무대를 떠났는지, 어떤 마음으로 '싱어게인2'에 지원을 했는지 공개된다.

재야의 고수 조에서는 인디신의 레전드 그룹의 보컬인 가수 12호도 깜짝 등장한다. 그가 무대에 오르자마자 깜짝 놀라는 심사위원들. 특히 평소 친분이 있는 유희열이 당황하며 안타까워하는 표정을 짓는다. 그가 왜 '싱어게인2' 지원을 했는지, 유희열은 왜 그토록 안타까워 했을까.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