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 앤 크레이지' 주역
이동욱, 두 번째 출연
"제대로 해보자고 했다"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이동욱이 조커로 변신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tvN 새 금토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 이동욱, 위하준이 출연했다.

이동욱은 조커 분장을 하고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붐은 "오늘 2시간 전부터 분장에 총력을 다했더라"라고 전했고, 신동엽은 "게스트가 이렇게 힘을 주냐"라고 말했다.

이동욱은 "이마에 아예 콘셉트를 쓰고 왔다. '배드 앤 크레이지'라고 썼다. 두 번째 '놀토'에 나오는 거라서 제대로 해보자고 했다"라고 말했고, 붐은 "분장만큼 활약할지"라고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이동욱은 "이게 다다"라고 황급히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