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내 때문에 피해자가 여럿?
불륜카페서 아내 실체 알게 된 남편
양재진X홍진경 "무서워" 공포 속 경악
'애로부부' 예고편/ 사진=채널A 제공
'애로부부' 예고편/ 사진=채널A 제공


SKY채널, 채널A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불륜 카페의 민낯을 파헤친다.

오는 11일 방송될 ‘애로부부’의 ‘애로드라마’ 예고편은 아내의 불륜 사실을 알게 된 남편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아내의 상간남은 유부남이었고, 아내 때문에 피해를 봤다는 사람들은 “불륜하는 쓰레기들이 집단으로 모인 불륜카페”라며 충격적인 내용을 들려줬다. 그런 가운데 “우리끼리 당당하게 사랑하자”라며 상간남을 애틋하게 바라보는 아내의 모습이 이어졌다. 남편이 불륜카페에 직접 들어가는 장면에서 MC 양재진과 홍진경은 “무서워”라며 고개를 내저었다. 과연 아내의 어떤 실체가 MC들을 공포로 몰아넣었는지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아내의 불륜 사실보다 더 충격적인 내막에 궁금증이 솟구친다.

지난주에 이어 등장한 조준, 김영화 부부는 ‘속터뷰’ 최초로 법원에서의 이혼 절차 경험을 공개한다. 남편 조준은 “저를 영상으로 찍으면서 대답을 해야 하더라”며 디지털 ‘합의 이혼’ 이야기를 꺼냈다. 아내는 “‘합의 이혼 맞으십니까?’라고 묻는다. 근데 갑자기 거기서부터 무릎 꿇고 막 소동 피우려고 했다”며 혼란스러웠던 이혼 절차의 경험을 떠올렸다. 과연 ‘합의 이혼’ 절차까지 가본 이 부부의 고민은 무엇일지 또한 기대를 모은다.

‘애로부부’는 1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