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벤져스 VS 액셔니스타
오나미, 골 성공→눈물
"마음 고생 많이 했다"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오나미가 골을 넣으며 과거 부상의 아픔을 날렸다.

8일 밤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개벤져스와 액셔니스타의 경기가 그려졌다.

김민경이 대포 같은 슛으로 첫 골을 넣은 가운데, 후반전에서는 오나미가 골을 넣어 세컨 골을 넣게 됐다. 오나미는 이번 시즌 마수걸이 골을 넣었다.

이수근은 "오나미 눈물 흘린다. 울고 있다"라며 함께 기쁨을 나눴고, 조혜련은 "우리 나미 해냈어"라며 안아줬다.

이수근은 "남자친구가 아이싱도 해주고 보살펴줬다고 한다. 오나미 선수, 시즌1에서 마음 고생을 많이 했었다"라고 말했다. 오나미는 시즌1에서 부상을 당하면서 뛸 수 없는 상황에 눈물을 흘린 바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