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보와 털보' 비, 노홍철./사진제공=넷플릭스
'먹보와 털보' 비, 노홍철./사진제공=넷플릭스


방송인 노홍철이 이하늬와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8일 오전 진행된 넷플릭스 새 예능 '먹보와 털보'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다.

'먹보와 털보'는 의외의 찐친인 '먹보' 비와 '털보' 노홍철이 전국을 누비며 각양각색 다양한 여행의 재미를 선보이는 릴랙스한 풀코스 여행 버라이어티로, MBC '무한도전', '놀면 뭐하니?'를 연출한 김태호 PD 첫 넷플릭스 진출작이다. 여기에 이효리 남편이자 싱어송라이터 이상순이 음악 감독으로 참여했다.

'먹보와 털보'에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이하늬가 게스트로 함께했다. 김태호 PD는 "계획된 게스트라기 보다는 지나가는 과정에 잠시 들려주는 방법으로 생각했다.

이상순은 음악감독으로 참여하기도 했고, 이하늬는 비와 막역한 사이라 등장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상순은 "두 사람을 만나서 음악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그전까지 비와는 자주 만나던 사이는 아니었어서 음악을 만들기 위해 보고 싶었다. 때마침 이효리도 시간이 되서 같이 나갔다"고 설명했다. 노홍철은 "이하늬 씨가 비와도 남매처럼 지내고, 김태희 씨와도 끈끈한 사이지 않나. 평소에 안 하던 집사람 이야기도 해서 좋았던 기억이 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먹보와 털보'는 오는 12월 11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