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TV조선 '골프왕'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골프왕' 방송 화면.


가수 장민호가 무릎을 꿇었다.

지난 6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골프왕2’에선 ‘골프왕 듀엣 마스터즈’ 결승전과 함께 최종 우승자가 탄생했다.

이날 6팀 중 2라운드 진출 팀이 공개됐다. A조에서는 양세형, 변기수가 홍성흔, 한정수 팀을 이기고 2라운로 진출했다. B조에서는 허재, 이종혁 팀이 2라운드 진출의 기쁨을 누렸다. C조에선 샤이니 민호, 문경은 팀이 장민호와 박구윤 팀을 꺾었다.

이에 탈락 3팀 중 1팀이 패자부활로 2라운드 진출권을 가져가게 됐고, 팀 스코어 결과 우승후보였던 장민호, 박구윤이 꼴찌팀으로 공개돼 놀라움을 안겼다. 장민호와 박구윤은 사죄의 무릎을 꿇었고, “시청자 여러분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TV조선 '골프왕'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골프왕' 방송 화면.
2라운드는 1라운드와는 다른 파트너를 선택해서 듀엣전을 펼쳤고, 양세형과 민호, 문경은과 허재, 한정수와 이종혁, 홍성흔과 변기수가 만나 대결을 진행했다.

2라운드 A조에서는 한정수와 이종혁 팀이 결승에 진출했고, B조에서는 변기수와 홍성흔이 올라갔다. 결승전 결과 이종혁이 2위, 챔피언은 변기수가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변기수는 “골프를 접하게 된 계기가 연예인으로서 슬럼프가 왔을 때 그걸 이겨내려고 시작 했다. 그게 너무 즐거워서 내게 자존감을 높여줄 수 있는 운동이어서 좋았다. 골프를 통해 자신감을 얻었고 열심히 하다 보니 이런 프로그램에 나오게 됐다. 아빠가 TV 나오는 모습을 보면 아이들도 좋아할 것 같아서 정말 행복하고 기쁘다”고 말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