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동호회와 대결
"우리한테 도전장을?"
차승원, 게스트 출연
'세리머니 클럽'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세리머니 클럽'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세리머니 클럽' 양세찬이 동호회와의 대결에 각오를 다졌다.

4일 오후 방송된 JTBC '세리머니 클럽'에는 동호회 멤버들과 대결하는 차승원, 박세리 군단의 모습이 그려졌다.

전국 골프 동호회와 빅매치를 앞두고, 박세리는 "진짜 우리한테 도전장을 내민 사람들이 있냐"라고 물었다.

제작진은 "100장 넘게 들어왔다"라며 높은 참가 신청을 언급했다. 이를 들은 양세찬은 "그렇게 우리가 약해보인대요? 아주 혼쭐을 내주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이날 도전장을 내민 동호회는 대학교 연합 골프대회에서 우승한 고려대학교 골퍼 4인방이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