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우주소녀 다영 /사진=IHQ 제공
'맛있는 녀석들' 우주소녀 다영 /사진=IHQ 제공


걸그룹 우주소녀 다영이 '맛있는 녀석들'에 '제주 전문가'로 출격한다.

오는 3일 저녁 8시 방송되는 채널 IHQ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 354회에서는 '제주도 특집 2탄'을 진행하는 뚱3(유민상, 김민경, 문세윤)과 다영의 모습이 공개된다.

뚱3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제주도민들이 즐겨 찾는 향토 음식을 먹겠다"라고 예고했다. 곧이어 '제주 전문가' 다영이 등장했고, "오늘 제라지게(야무지게) 먹겠다"라고 제주도 방언으로 각오를 다져 기대감을 높였다.

이후 각재기국 맛집으로 향한 이들은 "생선이 왜 이렇게 상큼해?", "아침에 어울린다" 등의 감탄사를 연발하며 먹방을 펼쳤다. 그중에서도 다영은 "먹고 있다는 걸 잊어버리고 먹고 싶다"라고 표현해 뚱3의 인정을 받았다.

무엇보다 다영은 "저희 부모님이 알려주신 먹팁인데, 촐래라는 제주도 음식이랑 먹으면 맛있다고 하셔서 사전에 부탁드렸다"라고 운을 떼 흥미를 높였고, 다영의 어머니가 녹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어머니의 방문을 기뻐한 다영은 음식을 먹기 전 "엄마, 나 먹는다"라고 외쳤고, 김민경이 이를 따라하려다 "나이 차이가 얼마 안 난다"는 유민상의 제지로 "언니, 나 먹는다"라고 정정해 녹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