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 모델로 컴백
17년차 톱모델 활약
정호연에게 한 말은?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 사진 = SBS 제공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 사진 = SBS 제공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현이가 폭탄 머리로 변신, 2년 만에 패션쇼 무대에 선다.

29일 밤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모델 이현이가 2년 만에 패션쇼에 컴백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현이는 새벽부터 일어나 마사지를 하는 등 긴장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무려 2년 만에 한국 패션 거장 지춘희 쇼의 메인 모델로 컴백하게 된 것. 떨리는 마음으로 패션쇼장에 도착한 이현이는 파격적인 헤어스타일로 변신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특히 '오징어게임' 한미녀를 방불케 하는 폭탄 머리에 스페셜 MC 김주령 역시 화들짝 놀랐다는데. 두 아들의 엄마에서 모델로 돌아온 이현이의 충격 비주얼은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오랜만의 런웨이에 긴장도 잠시, 이현이는 리허설이 시작되자 17년 차 모델답게 수준급 워킹 실력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실수가 발생했고, 급기야 리허설이 중단되는 사태까지 이르렀다. 이에 지켜보던 MC들도 "어떡해", "저러면 더 떨릴 텐데"라며 함께 걱정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이현이는 2년 만의 패션쇼를 무사히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이현이는 모델 후배 정호연이 '오징어게임'으로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은 것에 대해 뜻밖의 한 마디를 던졌다. 이현이는 "후배 정호연이 뜰 줄 알았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면서 이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현이의 말에 스페셜 MC 김주령 또한 폭풍 공감을 했다고 전해져 더욱 관심을 모은다.

모델 후배 정호연을 향한 이현이의 한 마디는 29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