엉뚱+섬세한 진행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
매혹적 연애 심리 게임
'러브캐처 인 서울' / 사진 = 티빙 제공
'러브캐처 인 서울' / 사진 = 티빙 제공


배우 손호준이 '러브캐처 인 서울' MC로 출연해 높은 공감력으로 활약을 펼쳤다.

손호준은 26일 오후 방송된 티빙 오리지널 예능 '러브캐처 인 서울' 진행자로 출연했다. 연애 리얼리티 마니아의 면모를 드러내며 엉뚱하지만 섬세한 진행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많은 흥미를 이끌어냈다.

이날 '러브캐처 인 서울'에선 기존 출연진 여성 4명, 남성 5명에 이어 메기로 뒤늦게 합류한 여성 1명의 등장으로 더욱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가 조성됐다.

손호준은 디너 데이트 때 선택받지 못한 출연진들을 보며 "강철 부대까지 나오셨는데"라고 이야기해 안타까움을 드러내는 등 과몰입하는 모습을 드러냈다. 이후 메기로 나타난 여성 출연진의 합류 후 스릴 있게 바뀐 룰을 보며 "나는 모른 척할 것 같은데"라는 능청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왓처로 출연하는 장도연, 소녀시대 써니, 로꼬, (여자)아이들 미연 등과의 시너지 또한 눈길을 끌었다. 손호준은 장도연과 함께 과몰입하는 것은 물론 추리에 있어 허당미를 뽐내 웃음을 자아냈다.

손호준은 다른 왓처들과 함께 연애 심리 게임 프로그램의 흥미를 더욱 높여줄 시청자 입장에서 보는 MC로서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손호준의 발전하는 추리 실력은 앞으로 프로그램 시청의 큰 재미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가 모인다.

한편, '러브캐처 인 서울'은 운명적인 사랑을 찾기 위한 러브캐처와 거액의 상금을 차지하기 위한 머니캐처가 진짜 사랑을 찾기 위해 펼치는 매혹적인 연애 심리 게임이다. '러브캐처 인 서울'은 티빙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