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불원정대 멤버
제시 "정말 부끄러웠다"
화사, 무대 향한 '진심'
'제시의 쇼!터뷰' /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제시의 쇼!터뷰' /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마마무 화사가 제시의 다른 행동을 폭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웹예능 '제시의 '쇼!터뷰'에는 마마무 화사가 출연했다. 화사는 환불원정대 활동을 함께 했던 제시와 두터운 친분을 보였다.

화사는 '쇼!터뷰' 방송을 봤냐는 제시의 질문에 "변요한 배우가 나왔던 편을 봤는데 언니가 행동이 너무 다르더라"라고 말했고, 제시는 "맞다. 정말 부끄러워 했다"라며 수줍은 미소를 보였다.

이어 화사는 "몸을 배배 꼬고 있어서, 껐다"라며 "농담이고, 언니의 그런 소녀스러운 면들이 부각됐던 회차였다"라고 밝혔다.

또 화사는 자신의 'TMI'에 대해 "좋아하는 이성 앞에서 많이 쳐다보고 많이 웃는다. 호감가는 사람 보면 웃음이 절로 나지 않나. 언니처럼. 딱 그 느낌이다"라며 변요한 편을 또 다시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화사는 "내가 유일하게 자유로울 수 있는 곳이 무대다. 무대와 팬들은 정말 절대적이다"라며 무대에 대한 진심을 보였고, 제시는 "화사는 무대도 정말 잘 하지만 자신감이 보인다. 여자로서 정말 멋있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