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파' 스틸컷./사진제공=MBN
'그랜파' 스틸컷./사진제공=MBN


백일섭이 퀴즈 게임 도중 도경완의 진행 실수에 ‘극대노’하며 보이콧을 선언한다.

백일섭은 20일(오늘) 방송되는 MBN 예능 ‘인생필드 평생동반-그랜파’에서 박근형-임하룡-김용건과 함께 제주도 여행의 마지막 날 일정을 소화한다.

이날 골프 게임 강행군을 마치고 자유시간을 갖게 된 멤버들은 피로를 풀어주는 족욕으로 힐링을 즐기며 도경완의 진행 하에 막간 ‘초성 게임’을 펼친다. 특히 처음에 자신 없어 하던 백일섭은 점점 게임에 빠져들어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손을 들고 참여한다.

그런데 다른 멤버의 애매한 답변에 도경완이 명쾌하게 처리하지 못하자 백일섭은 갑자기 “난 안 해, 기분 나빠!”라며 분노한다. 오랜만에 찾아온 백일섭의 ‘떼쟁이’ 모드에 도경완은 진땀을 뻘뻘 흘렸다는 후문.

여기에 박근형도 “정확하게 하쇼! 다시 해!”라고 격렬하게 항의한다. 멘붕에 빠진 도경완은 결국 ‘카메라 판정’을 도입한다. 누구보다 퀴즈에 진심인 할배들의 역대급 ‘과몰입’ 현장에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마지막까지 도경완을 쥐락펴락하는 백일섭의 ‘밀당 컴플레인’ 기술에 ‘그랜파’ 멤버들과 제작진들까지 폭소를 연발했을 정도”라며 “초성 퀴즈 하나만으로 타는 승부욕과 격한 몰입을 선보인 할배들의 ‘찐 우정’ 현장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평균 나이 79세의 국민할배 이순재-박근형-백일섭-임하룡과 ‘도캐디’ 도경완의 명랑 골프 유랑기를 담은 ‘그랜파’ 3회는 20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