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미주, 무대 오른다…'놀면 뭐하니?+' 대면 콘서트 개최


유재석, 미주 등이 시청자들과 함께하는 대면 콘서트로 2000년대 추억과 감성이 녹아 있는 일명 ‘도토리 차트’ 명곡 무대들을 소환한다.

MBC '놀면 뭐하니?+측은 20일 "2021년 연말을 연말답게 보내고 싶은 시청자분들과 함께할 수 있는 ‘참을 만큼 참았어(가제)’ 콘서트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철저한 방역과 ‘위드 코로나’ 지침 준수를 최우선으로, 2000년대 추억과 감성을 즐길 수 있는 ‘도토리 차트’의 주옥같은 명곡 무대를 마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지난 4일 진행된 ‘커버 뭐하니?’ 깜짝 라이브 방송에서 언급된 바 있다. ‘놀면 뭐하니?+’ 멤버들은 프리스타일의 ‘Y’ 커버 무대에 큰 호응을 보내준 시청자들과 함께한 라이브 방송에서 2000년대 추억과 감성이 듬뿍 담긴 ‘미니홈피’ BGM 명곡들을 소환했다.

이에 유재석은 ‘꼭 시청자들과 함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으면’ 하는 바람을 전했고, 이 바람이 ‘참을 만큼 참았어(가제)’ 콘서트까지 이어지게 된 것. 이번 콘서트에는 어떤 뮤지션들이 함께할지, 또 ‘놀면 뭐하니?+’ 멤버들의 새로운 ‘커버 뭐하니?’ 무대를 볼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