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에이앤에이 코리아
사진제공=에이앤에이 코리아


개그맨 유세윤이 '위, 사이클'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19일 오후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 볼룸에서 예능프로그램 '위, 사이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개그맨 유세윤, 모험가 제임스 후퍼, 그룹 아이콘 송윤형, 펜타곤 우석, AB6IX 전웅이 참석했다.

'위, 사이클'은 함께 사이클(자전거)로 우리나라를 누비며 세상에 단 하나 뿐인 라이딩 맵을 완성해나가는 국내 최초 자전거 로드 버라이어티다.

유세윤, 제임스 후퍼, 송윤형, 우석, 전웅은 마음이 가는 대로 발이 이끄는 대로 즉흥적인 라이딩을 이어나간다. 이들은 라이딩을 통해 지금껏 없었던 새로운 길을 만들어 나가는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유세윤은 "저의 취미가 몇 가지 있는데 그 중에 자전거가 있다. 가끔 제 SNS나 방송을 통해 자전거 타는 모습이 공개된 적 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덕업일치다. 자덕(자전거 덕후)이라고 말하기는 죄송스럽다. 그런데 좋아하는 자전거를 타면서 일하고, 돈을 벌 수 있다니 기쁠 수 없었다. 그래서 함께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한편 '위, 사이클'은 이날 오후 8시 에이앤이 코리아 히스토리 채널, 오후 9시 라이프타임 채널에서 첫 방송된다.

강민경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