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X류승룡 케미
멤버들 위한 선물까지
류승룡, 애교 목소리
'바퀴 달린 집3'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3'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3' 류승룡이 성동일에게 애교있는 모습을 보였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3'에는 배우 류승룡, 오나라가 출연했다.

류승룡은 바리바리 싸온 짐들 중 성동일, 김희원, 공명, 오나라를 위한 각자의 식기 세트를 선물했다. 성동일은 류승룡을 빤히 보며 "눈가에 웃는 주름이 생겼잖아. 진짜 편해졌어"라고 말했다.

류승룡은 "그때는 간식으로 돌 씹어먹고 그랬잖아"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류승룡은 음식을 준비하는 성동일의 앞에 서있더니 "내 도시락인데 옆에다 놔달라. 반찬으로 먹게. 아내가 싸준 거라서 먹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오나라는 "동일오빠 앞에 있으니까 귀엽다"라고 말했고, 류승룡은 "용돈 주세요"라고 애교를 부려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