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2 '빨강 구두' 방송 캡처
사진=KBS2 '빨강 구두' 방송 캡처


'빨강 구두' 최명길이 소이현의 혈액형을 확인하고 충격을 받았다.

지난 17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서는 민희경(최명길 분)이 김젬마(소이현 분)이 권혁상(선우재덕 분)의 친자일지 모른다는 사실을 알게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젬마는 머리를 크게 다쳐 입원한 상태. 민희경은 의식을 잃고 누워있는 김젬마에게 ‘네가 내 딸? 널 낳고 난 미역국도 안 먹었다. 난 네가 죽길 간절히 바랐다. 넌 이 세상에 태어나면 안 되는 애'라고 생각했다.

민희경은 병원에서 김젬마의 혈액형이 RH-O형이라는 사실을 알고 깜짝 놀랐다. 전 남편인 김정국(김규철 분)이 아닌 현재 남편 권혁상과 김젬마의 혈액형이 똑같았던 것. 집으로 돌아간 뒤에도 "설마, 아닐 거야"라며 괴로워했다. 이후 민희경은 김젬마의 유전자 검사를 의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