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채널A
사진제공=채널A


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 속 송윤아와 전소민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17일 채널A 10주년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극본 한보경·박혜영, 연출 강솔·박대희, 제작 (주)코탑미디어·기획 채널A) 측은 한선주(송윤아 분)와 윤미라(전소민 분)의 투샷을 공개했다. 이는 두 사람의 관계가 시작되는 날을 담아낸 것.

'쇼윈도:여왕의 집'은 남편의 여자인 줄 모르고 불륜을 응원한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미스터리 치정 멜로 드라마.

공개된 사진 속 한선주와 윤미라는 나란히 서서 바다를 바라보고 있다. 하지만 두 사람의 눈빛에는 각각 다른 감정이 담겨 있다. 한선주는 아름다운 바다를 바라보며 한없이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반면 윤미라의 얼굴엔 수심이 가득해 대비를 이룬다.

이어 한선주가 윤미라에게 집중한다. 모든 걸 가진 여왕으로 살아온 한선주와 가진 건 없지만 갖고 싶은 걸 꼭 가져야 하는 윤미라. 전혀 다른 삶을 살아온 두 여자가 엮이는 순간이다.

앞서 이들은 한 남자로 인해 연결된 관계이기도 하다. 한선주의 남편 신명섭(이성재 분)과 윤미라가 뜨거운 사랑을 나누는 사이기 때문이다. 과연 두 사람은 왜 한날한시에 같은 바다를 바라보고 있는걸까. 이날의 만남은 앞으로 어떤 일들을 만들어낼까. 한선주와 윤미라가 바라보는 고요한 바다가 폭풍전야처럼 느끼게 한다.

한편 채널A 10주년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은 오는 11월 29일 월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OTT 플랫폼 웨이브가 투자에 참여했으며 채널A 방송과 동시에 웨이브에서 온라인 독점 공개 할 예정이다.

강민경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