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희진X라비 출연
"2년 씩 옮겨 다녀"
인턴 코디 '의욕 활활'
'구해줘! 홈즈' / 사진 = MBC 영상 캡처
'구해줘! 홈즈' / 사진 = MBC 영상 캡처


'구해줘! 홈즈' 장희진이 인테리어에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14일 밤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는 배우 장희진, 가수 라비가 인턴 코디로 출연했다.

장희진은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중전을 맡고 있다"고 소개했다.

장희진은 최근 집에 관심이 많다며 "옷보다는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 예전에는 밝은 우드 계열에서 지금은 월넛 계통으로 옮겨가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 장희진은 발품 경력에 대해 "전세를 살다보니까 2년에 한 번씩 옮겼다. 용산에서 시작했다가, 돌고 돌아서 다시 용산으로 왔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