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로 특별출연
정의로운 변호사?
"고담의 비밀 찾는다"
'구경이' / 사진 = JTBC 제공
'구경이' / 사진 = JTBC 제공


'구경이' 김수로가 베일에 싸인 변호사 고담 역으로 특별 출연한다.

JTBC 토일드라마 '구경이'(극본 성초이 연출 이정흠)는 게임도 수사도 렉 걸리면 못 참는 방구석 의심러 구경이(이영애 분)의 하드보일드 코믹 추적극이다. 구경이와 그의 추적을 피해 빠져나가는 연쇄살인마 케이(김혜준 분)의 쫄깃한 매치가 예측불가 전개로 펼쳐지며 매회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재미를 안기고 있다.

이런 가운데 14일 방송되는 '구경이' 6회에서는 그동안 베일에 감춰졌던 변호사 고담 역의 김수로가 본격 등장한다. 김수로는 지난 4회에서 잠깐 모습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기도 했다. 구경이가 시청한 TV 토론 프로그램에서 그는 '법무법인 정의로운 사회를 위하여' 대표이자, IT업체 '피스랩' 대표 고담으로 등장했다. 이는 단순히 지나가는 장면이 아니었다.

도덕적이고 정의로운 변호사로 알려진 고담은 6회부터 구경이와 얽히며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전망이다. 이와 관련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구경이와 고담의 만남이 담겨 있어 관심을 모은다. 자신을 찾아온 구경이를 향해 인자한 미소를 짓고 있는 고담. 단정한 정장 차림에 빛나는 변호사 배지가 겉으로 보기에 좋은 사람처럼 느껴진다.

그러나 의심 많은 구경이는 이러한 고담의 행동, 말 하나하나 놓치지 않고 스캔한다. 케이를 쫓고 있는 구경이는 케이의 다음 살인을 찾고 있는 중. 그런 구경이가 고담을 찾아온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해질 수밖에 없다. 뿐만 아니라 고담은 용국장(김해숙 분)의 아들이 서울 시장 출마를 하는 데 가장 강력한 경쟁자로 뽑는 인물. 용국장과도 연결고리가 있어 흥미를 유발한다.

'구경이' 제작진은 "김수로 배우가 특별출연해, 이번 구경이가 풀어갈 사건 에피소드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 어떤 역할을 하게 될지 본방으로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전하며, "이날 구경이가 베일에 감춰진 변호사 고담의 비밀을 찾아내며 활약할 예정"이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구경이' 6회는 14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