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태, 정우성 에피소드
"이정재 감독 작품 촬영 중"
이정재X정우성과 호흡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영상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영상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허성태가 정우성과의 일화를 전했다.

13일 밤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모니카, 립제이, 허성태가 출연했다.

전현무는 '오징어 게임' 덕수 역을 맡아 큰 화제가 된 허성태에게 "이제 드라마 4개를 하고 있다고?"라며 남다른 인기를 전했다.

허성태는 "'오징어 게임' 이정재 감독님의 작품을 촬영하고 있다"라고 말했고, MC들은 "정우성 씨와 같이 딱지도 쳤다고?"라고 물었다.

허성태는 "두 분이 주연인데 내가 같이 하는 작품이다. 이정재 감독님이 기분이 좋으니까 정우성 선배님도 덩달아 기분이 좋다. 촬영하다 내가 NG를 내면 '허성태 탈락'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