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스틸컷./사진제공=SBS
'런닝맨'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예능 ‘런닝맨’에서는 ‘대한민국 댄스 열풍의 주역’ 모니카X아이키X리정X허니제이와 함께한 예능 댄스 배틀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경연에서 평가를 받았던 모니카, 아이키, 리정, 허니제이가 ‘런닝맨’ 멤버들과 서로를 평가하는 ‘댄스 저지’로 변신해 ‘런닝맨’만의 예능 댄스 배틀을 펼쳤다. 심사기준은 예능감, 신선함, 자신감으로 멤버들의 업그레이드 된 저질댄스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대한민국 최고의 댄서들의 코믹댄스가 대방출됐다.

송지효는 있지의 ‘Wanna Be’ 안무 창시자인 리정 앞에서 포인트 안무인 어깨춤을 재해석했는데. 리정과 모니카는 전문용어까지 동원해 폭풍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과연 두 사람은 송지효의 ‘댄스 담’을 허물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전소민의 거침없는 춤사위에 당황한 리정은 “일단은 예쁘시고, 키가 크고”라며 춤이 아닌 다른 부분을 심사했고, 아이키는 “영감을 받았다”며 춤이 아닌 전소민의 심리를 읽어 큰 웃음을 선사했다.

게스트들도 “잘 추는 게 중요한 게 아니다!”, “재밌게 해주겠다”라며 ‘왁킹’, ‘크럼프’ 등 기존 댄스 장르를 예능적으로 변형한 신개념 댄스를 선보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런닝맨’은 오는 14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