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아→모니카 출연
'무한도전' 무대까지?
'스타킹' 방송 첫 출연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모니카가 '스타킹'에 출연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10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윤아, 윤혜진, 배윤정, 모니카가 출연했다.

모니카는 MBC '무한도전'에 출연했다며 "영동고속도로 가요제 무대에 올랐었다. 하하, 자이언티 '스폰서' 무대에 안무를 했었다. 노래 가사가 조금 이상하다. 삼겹살, 가브리살 등이 나오는데 그래도 007 가방도 다 열어주고, 다 해드렸다"라고 전했다.

이어 모니카는 "역주행한 영상 중에 숨기고 싶은 영상이 있다. '스타킹'에서 여자 장우혁으로 나갔었는데 그게 내 첫 방송 출연이었다. 10년 전이었다"라며, "처음이라서 정신이 없었는데 '여자 장우혁'으로 나오면 푯말을 들고 '장우혁 나와!'라고 해야하는데 너무 하기 싫더라. 문이 열리고 너무 긴장해서 귀에서 이명 현상이 들렸다. 큰일났다고 생각하면서 했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모니카는 패션 디자이너가 꿈이었다며 아버지를 위한 수트를 제작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