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새 둥지
8일 공식 발표
"구혜선 보호할 것"
배우 구혜선/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배우 구혜선/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배우 구혜선이 연예기획사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아이오케이컴퍼니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구혜선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구혜선은 출연하는 작품마다 다채로운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눈도장을 찍어온 잠재력이 높은 배우”라며 “지금까지 구혜선은 감독, 작가, 화가 등 다방면에서 활동해왔다. 하지만 배우로서 아직 대중들에게 보여주지 못한 그의 재능에 관심을 가졌다”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그녀가 다양한 작품과 장르를 통해서 배우로서 한단계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든든한 동반자 역할을 할 것이다”며 “아이오케이컴퍼니는 구혜선에 대한 팬분들의 사랑과 관심에 감사드린다. 배우로서 대중들에게 더 좋은 모습으로 다가갈 수 있도록 구혜선을 보호할 것이며, 전폭적인 지원과 지지를 다하겠다. 구혜선 배우의 향후 행보도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구혜선은 2004년 MBC 인기 시트콤 ‘논스톱5’를 통해 배우로 데뷔해 드라마 ‘열아홉 순정’, ‘꽃보다 남자’, ‘블러드’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특히 한국뿐 만 아니라 중국, 일본 등 아시아 지역에서도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구혜선은 앞으로 배우로서의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문 매니지먼트 계약을 통해서 그가 보여줄 새로운 도약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