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맨', 이 코너 제일 부담"
파워풀한 댄스 신고식
"왜 이렇게 열심히 해"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댄서들이 화려한 댄스 실력을 공개했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모니카, 립제이, 아이키, 뤠이젼, 가비, 리안, 리정, 여진 등이 출연했다.

이승기는 "'X맨'을 본 적 있냐. 이 코너가 가장 부담스러운 시간이었다"라며 '댄스 신고식'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라치카 리안에 이어 라비의 섹시한 댄스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훅 아이키, 뤠이젼의 파워풀한 댄스가 펼쳐지자 분위기가 달아올랐다. 이어 김동현은 푸시캣 돌스의 'Don't cha' 노래에 맞춰 강력한 퍼포먼스를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프라우드먼 립제이는 왁킹 여제다운 화려한 왁킹 실력을 보였다. 모니카는 파워풀한 헤드벵잉으로 폭발적인 무대매너를 보였다. 가비는 "언니 왜 이렇게 열심히 하는 거야"라며 환호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