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에 쏙 들어 죽겠네"…이찬원, 팔도명인 마음 녹인 新의 칼질 ('칼의 전쟁')


가수 이찬원이 팔도 명인을 놀라게 한 칼질을 뽐냈다.

오는 8일 tvN STORY와 LG헬로비전베어 방송되는 '칼의 전쟁' 첫회에서 이찬원이 수준급의 칼질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요리 보조로 변신한 이찬원의 모습. 이찬원은 폭풍 칼질을 선보이고 있는데, 칼을 잡는 폼부터 노련함이 느껴진다. 명인들은 이찬원의 현란한 칼질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전언. 특히 백팀 단장 이찬원의 팀원인 강원도 대표 심명숙은 "내가 복도 많다", "맘에 쏙 들어 죽겠네"라며 칭찬을 쏟아냈다고 해 본 방송에서 담길 이찬원의 활약에 기대가 증폭된다.

뿐만 아니라 이찬원은 첫 요리 예능 고정 MC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하드캐리 활약을 선보였다고 해 관심을 높인다.

수준급 칼질 실력은 물론 센스 넘치는 입담과 명인들의 사기 충전까지 톡톡히 해내며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시종일관 유쾌하게 이끌었다 허재는 "단장의 역할을 확실히 해주고 있다"며 이찬원의 맹활약에 엄지를 치켜들었다고 한다.
"맘에 쏙 들어 죽겠네"…이찬원, 팔도명인 마음 녹인 新의 칼질 ('칼의 전쟁')
그 가운데 '칼의 전쟁' 제작진이 이찬원의 첫 녹화 비하인드 영상을 깜짝 공개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영상에는 첫 녹화에 앞서 대본을 열공하고, 거울을 보며 텐션을 끌어올리는 이찬원의 모습이 담겨 보는 이들의 광대를 들썩이게 한다. 또한 이찬원은 "단장으로서 막중한 책임을 느끼고 최선을 다해서 백팀을 승리로 이끌도록 하겠다"는 당찬 포부와 함께 첫 녹화에 들어가 그가 과연 백팀을 승리로 이끌었을지 ‘칼의 전쟁’ 첫 방송에 궁금증을 한껏 고조시킨다.

한편 '칼의 전쟁'은 대한민국 팔도 대표 명인들이 각 지역의 명예를 걸고 향토 음식과 식재료를 소개하기 위한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