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깜짝 게스트
"섭외 받고 망설였다"
아이 돌잔치 여나
'그랜파' / 사진 = MBN 영상 캡처
'그랜파' / 사진 = MBN 영상 캡처


'그랜파' 김용건이 '늦둥이 아빠'로서의 소감을 전했다.

6일 밤 방송된 MBN '그랜파'에는 배우 김용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용건을 본 '그랜파' 멤버들은 "깜짝 놀랐다"라며 놀라워했다. 김용건은 "심려 끼쳐드려 죄송하다. 몸을 좀 낮추느라고 고생을 많이 했다"라고 첫 인사를 했다.

김용건은 "처음에 섭외받았을 때 어떻게 해야 하나, 망설여졌다. 주변에 물어봤는데 어차피 방송 하는 게 낫다고 해서 용기를 내서 왔다"라고 말했다.

앞서 김용건은 제작진과의 대화에서 "옳은 건지 신중할 필요가 있다. 많이 망설여진다. 오랜 세월, 반세기 이상을 뵈었던 분들인데 선배님들이 나 챙겨주느라고, 그게 얼마나 고맙냐"라며 동료들 때문에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용건은 "나중에 돌 때 초대하겠다. 민망스러운 일이지만"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