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신내 주민들의 사랑"
노제, 박나래 영입하고 싶다
햇님, '헤이 마마' 댄스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아이키가 김동현을 훅에 영입하고 싶다고 말했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아이키, 노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아이키는 요즘 인기를 실감하는지 묻는 질문에 "요즘에 많은 사랑을 받고 있고, 연신내 주민 분들이 많이 좋아해주신다. 아파트 부녀회장님이 특히 좋아해주신다. 행복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노제는 "'헤이 마마' 챌린지를 많은 분들이 해주셔서 그걸 보고 많이 느끼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붐은 아이키와 노제에게 팀에 영입하고 싶은 '놀토' 멤버가 있는지 물었다. 아이키는 "나는 독보적인 캐릭터를 좋아한다. 김동현 영입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노제는 박나래를 꼽았고, 박나래는 화려한 퍼포먼스를 하며 노제에 화답했다.

입짧은햇님은 "'스우파'의 굉장한 팬이었다"라며 앉은 자리에서 '헤이 마마' 댄스를 격하게 췄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